우리 같이 밥 먹고 갈까요?
사회생활 몇년차.. 시간이 지날수록 으쌰으쌰 기운보다는 늘어지기 일수고 또 하루하루 의미없는 시간을 보내는 것 같아 안타까워 하던 일인입니다. 매번 맞이하는 일주일 똑같이 보

대화/일상

참가자 6

앵콜 1

후기 0
초대글

사회생활 몇년차.. 시간이 지날수록 으쌰으쌰 기운보다는
늘어지기 일수고 또 하루하루 의미없는 시간을 보내는 것 같아
안타까워 하던 일인입니다.

매번 맞이하는 일주일 똑같이 보내지말고
새로운 사람들과 즐거운 식사 한끼라면 기분 좋은
일주일이 되지 않을까 싶어 만들었습니다!

하소연보다는 다양한 소재들로 시간을 보내보려고 합니다.
과거 보다는 미래에 대한 기대 가득한 이야기들로 시간을 보내보려고 합니다.
전 경험을 매우 중요하게 생각하는 사람이라 새로운 사람들과
만나 간접 경험을 해보는 것도 나름 즐거울 것 같습니다.
전체적인 이야기의 주제는 "꿈"으로 정하겠습니다.

꿈의 대한 이야기를 나누실 분 오세요.

부담 갖지 마시고 식사 한끼 해요 우리~^^

날짜
하나. 신청은 당일 2시간 전까지 가능합니다.
둘. 집밥지기의 연락처는 모임 하루 전 오후 7시에 문자와 이메일, 앱에서 공유됩니다.
장소
서울 강남구 역삼동
  • 지역
    서울, 강남구
  • 장소명
    마실 (역삼동점)